베를린에서 지하철(전철)을 타면 우리나라와는 다른 풍경들을 목격하게 된다.

일단 우리나라처럼 지상과 지하를 모두 다니는 것이 아닌 지상철에 해당하는 전철인 S-Bahn과 지하철인 U-Bahn으로 구분이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U-Bahn과 S-Bahn 역 입구)

지하철과 전철 입구는 우리나라와 크게 다르지 않다. 에스컬레이터가 설치되어 있으며 종종 진행 방향이 바뀌는 것 외에는 우리나라와 거의 비슷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전거를 가지고 탈 수 있다)

베를린 지하철을 타면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오는 것은 자전거를 가지고 탈 수 있는 전용칸이 있다. 지하철의 제일 앞칸 또는 제일 뒷칸은 자전거, 휠체어, 유모차, 큰 가방 등을 가지고 탈 수 있는 전용칸을 제공한다.

이런 이유 때문인지, 베를린 지하철에는 자전거를 가지고 타는 승객이 유난히 많이 보인다. 그리고 지하철역 바깥에는 자전거 보관대가 있는 경우가 많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를린 중심에 있는 Zoo역 앞)

자전거 뿐만 아니라, 우리에게 낯선 풍경은 또 있다.

맥주의 나라답게 언제 어디서나 맥주를 마시는 사람들을 자주 목격할 수 있으며, 지하철안에서도 맥주를 마신다. 아침출근 시간에는 그런 사람들을 잘 볼 수 없지만, 낮을 넘어 오후가 되면 손에 맥주병을 들고 마시는 사람들을 자주 볼 수 있다.

자연스럽게 맥주병을 가지고 타는 사람들을 볼 수 있다. 그렇게 많이 취하지는 않아보이는 사람들이 지하철에 타는데, 그저 목말라서 마시는 것으로 유추해볼 뿐이다.

문제는 이렇게 마시고 난 병을 지하철 밖으로 버리는 사람들이 있나보다. 그래서 객차 유리문엔 다음과 같은 표시가 되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첨엔 이 표시가 어떤 뜻일까 궁금했었다. 하지만, 객차안에서 술을 마시는 사람들을 보고서야 이해가 되었다.

또한 유럽답게 객차 유리창엔 무수히 많은 낙서들로 얼룩져 있다. 객차에만 낙서를 하는 것은 아니다. 지하철역 내부벽에는 온갖 낙서들이 적혀 있다. 다만, 예술적인 느낌을 주는 낙서들이 좀 많다는 것이 일반 낙서와는 조금 다르다. 그렇지만, 종종 욕으로 보이는 그냥 낙서를 위한 낙서도 보였다.

낙서를 방지하기 위한 것인지 몰라도, 신형 객차들은 감시카메라를 설치해 두었다. 역시나 감시 카메라가 있는 객차는 낙서가 거의 보이지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객차 내부 천정에는 사진과 같은 정보 안내 화면이 달려 있다. 주로 날씨와 뉴스 광고들로 구성된 화면엔 독일어로 뉴스 소식을 전달하고 있었다.

우리나라 전철에도 독일과 비슷한 뉴스나 광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 열차의 도착 시각을 알려주는 전광판)

거의 대부분의 지하철 승강장에는 위와 같이 다음 열차의 도착 시간을 알려주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방금 지나간 열차를 놓치더라도 다음 열차가 금방 오고, 그 사실을 전광판을 통해 알 수 있기 때문에 그렇게 서둘지 않아도 된다.

전광판 위의 뾰족한 철사는 새들이 앉지 못하게 하려는 방지 장치이다. 도심에 숲이 많은 베를린의 경우 새가 역으로 날아드는 경우가 많은 모양이다. 외부에 있는 S-Bahn 대부분의 시설물에는 조류방지 장치가 설치되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확한 시간을 제공하는 시계)

S-Bahn에는 사진과 같은 시계들이 설치되어 있는데, 흔히 건전지로 움직이는 시계라고 생각하기 쉬우나 아주 정확한 시간을 표시하는 전자시계이다.

열차 도착시간을 알리는 시계이며 많은 사람들이 참고하는 시계이기 때문에 정확하다. 반대편 승강장 시계를 살펴보면 두 시계가 연동되어 있으며, 조정이 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독일 사람들이 정확한 것을 좋아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철저함이 느껴진다.

역시 S-Bahn에서는 자주 볼 수 있는 풍경인데, 열차가 도착하면 타는 승객들을 위한 안내원이 있는데, 조그만 사무실 같은데 있다가 열차가 오면 자동으로 문을 개폐하며 안내방송을 하는 것을 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 사진과 같이 길다란 사각형봉이 문을 닫고 열어주며, 방송을 하는 장치이다. 여기에 열쇠(아무나 작동을 하면 안되므로)를 꽂고 승하차를 돕는 일을 한다.

이런 장치가 없는 U-Bahn에는 운전 승무원이 문 밖으로 나와(우리나라는 제일 뒷칸에 탄 승무원이 목만 내밀고 승객의 승차여부를 판단한다) 직접 방송을 하며, 객차문을 작동시킨다.

독일지하철 객차는 신형을 제외하고는 칸마다 이동할 수 없다. 독립적인 객차를 연결하는 시스템이다. 그러나 비교적 신형들은 칸과 칸사이 공간을 시원하게 연결하여 마치 굴절버스의 그 부분처럼 되어 있다.

유럽지역 지하철들이 대부분 비슷하다고 하지만, 독일지하철 역시 객차내에서 승객들에게 불편을 끼치는 행동을 잘 하지 않는다. 특히 독인인들의 국민성이 깔끔하고 불법을 잘 저지르지도 않고 불법을 보면 신고하는 습관이 일반화되어 있기 때문에 그런 것으로 보인다.

분위기 자체는 일본과 아주 닮아 있다. 조용하고, 타인에게 방해가 되는 행동을 잘 하지 않는다.

다만, 아직 유럽에서 관대한 흡연 문화 때문인지, 열차내에서 흡연이 금지되어 있지만 가끔 사람이 드문 칸에서는 몰래 담배를 피우는 사람이 있다. 승강장에서도 흡연은 금지되어 있지만 흡연을 하는 사람을 가끔 볼 수 있다.

하지 말라는 것에는 엄격한 규율이 따르는데, 부정승차(유효하지 않은 승차권 사용, 승차권없이 승차 등)나 담배를 피는 행위 등은 벌금이 무겁다고 한다. 몇십만원에서 기백만원까지 내야 한다.

약 8일간 지하철로 베를린 이곳저곳을 다녀보았다. 대부분 지역들이 촘촘한 망으로 연결되어 있으며, 이들이 커버하지 못하는 곳은 트램과 버스가 커버를 하고 있다.

베를린 여행을 하려면 지하철을 타고 시내 중심부에 있는 Zoo역으로 이동해서 버스 관광을 하면 좋다. Zoo(초우)역에서 100번 또는 200번 버스를 타면 된다. 그전까지는 지하철을 이용하면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어느 역을 지나다 내겐 낯익은 그림 한장을 발견했다.

사진속 그림은 누구를 닮았을까? 난 누군가를 맘속으로 지목했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킬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독일사는사람 2007.09.14 2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윗에 에스반, 우반...얘기하시분..Speed가 아니라, strasse의 준말입니다.

    • 헉스... 2007.09.14 2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님은 어느동네 사시는지..
      우리동네 S Bahn 은 Schnell Bahn인데요...
      당황스럽기 짝이 없넹...

  3. 독일.. 2007.09.14 2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chnell이 맞는 말입니다 ㅋㅋ

  4. 자전거 2007.09.14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전거 갖고 타는거 진짜 부럽다.. ㅜㅜ 울나라도.. 자전거 좀 좀... ㅠㅠ

  5. 네네.. 2007.09.14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스반은 schnell이 맞지요..Strassen-Bahn은 따로 있어요..베를린엔 없는거 같던데요..

  6. hinesis81 2007.09.14 2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trassen-Bahn 이 Tram 인걸로 압니다.. 즉 전차죠..
    그리고 Schnell-Bahn 이 S-Bahn 이고요.
    그리고 S-Bahn 이고 전차고.. 버스고.. 에어컨 없어요.. ㅡㅡ^
    교통시스템 한국, 독일 장단점이 있지만..
    독일 사신분은 아시겠지만.. 시간맞춰서 온다는거 전 솔직히 별로..
    정확한것이 좋기도 하겠지만.. 워낙 연착이나 빨리 오는 경우가 많아서.. S-Bahn 등은 그래도 적지만.. 기차나 버스는 연착이 워낙 많아 짜증이 나네요...
    그리고 한국 교통시스템도 무척 좋습니다..

  7. Heinz Park 2007.09.14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 죄송한데요. 글은 잘 보았어요.^^ 근데 본문에 있는 글들 중에서 '분위기 자체는 일본과 아주 닮아 있다. 조용하고, 타인에게 방해가 되는 행동을 잘 하지 않는다.' 라는 문장이 좀... 쪽빠리돼지들은 어디다 비교를 하시는지요? 독일인들은 쪽빠리돼지들 따위와는 격이 다른 민족입니다.
    heinz_park@yahoo.de 로 메일을 주시면 상세한 자료를 보실 수 있어요.

  8. GERMANY 2007.09.14 2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슈트트가르트 기차 내에서 맥주 마시는 놈이 하도 치근덕 거리며 말 시키는 바람에 옆에 있던 다른 이들도 눈 흘기는 좋지 않은 경험도 있습니다. 한국의 지하철이나 기차 세계 수준급 입니다.

  9. Germany_! 2007.09.14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 쓰신 글 내용중에 U-Bahn은 지하만 다니는 것처럼 되어 있는데요. U-Bahn도 가끔은 지상으로 나오는데요. 베를린(예, U-2)도 그렇고 프랑크푸르트(U-6, U-7)도 그렇고^^

  10. 몰라 2007.09.15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것도 독일이니까 가능하지, 우리나라 같았어봐,, 안그래도 밤늦게 지하철타면 술 취해서 인사불성인 사람들 제법 되는데

    거기다 맥주까지 팔면.. 쩝..

  11. burreris 2007.09.15 0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inesis님, 뮌헨은 시간준수 철저히,.독일내 살아보면서 가장 깨끗한 도시로 인식이 되기도 하더군요.베를린은 좀....

  12. 박재근 2007.09.15 0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꼼꼼히 둘러보고 생각하시면서 여행하시는 모습 보기 좋네요. 그런데 u-bahn은 urban(도심), s-bahn은 suburban(교외)라고 알고 있어요.

  13. yyena 2007.09.15 0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러시아에서-ㄴ, 버스.전차.정류장등 아무데서나 마신다...

  14. Nein 2007.09.15 0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프랑크프루트쪽에 삽니다. 베를린쪽은 어떤지 모르지만...몇 번 타보지 못했지만 전철 시간 그리 정확하지 않더군요. 연착이 되는 경우 자주 있습니다. 그리 시스템이 좋다 말 못하겠던데... 그래도 좋은점은 장애인 또는 유모차,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이 사용 편하다는 점이네요.

  15. Becky 2007.09.15 0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나중에 독일에가면 U-Bahn과 S-Bahn은 꼭 타봐야지 겠어요.

  16. shaorin 2007.09.15 07: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지하철 수준 세계에서도 최고다. 우리나라처럼 사람 바글바글거리는 곳에서 자전거와 유모차 놓을 공간을 두려면 열차 두량씩은 더 편성해야 한다.또한 지하철 안에서 맥주라니...안그래도 취객많은 지하철에서 맥주 마셨다가는 치안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 선진국병에 걸려서 문화 상대주의에 빠져 있지만 말고, 배울 점은 배우고 비판할 점은 비판하면 그만이다.

  17. 2007.09.15 09: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8. 2007.09.15 09: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9. 살아봐야아는것 2007.09.15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래된 것은 것이나 속이나 더럽고 새 것은 깨끗합니다 인간이 북적대는 곳은 더럽고 한산한곳은 깨끗합니다 내 나라 전철 우반이나 에스반보다 깨끗합니다 버스나 장거리 기차는 내 나라가 형편없지요/지하철 내부에 시계...반대편 시계를 살펴보면 두 시계가 연동되어 있으며 조종이 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된다 라고 하셨는데요 그게 아니고 그 시계들은 "독일 중앙방송국에서 전파로 시간을 쏘는겁니다" 하여 고장이 나기전에는 시간이 똑같습니다(현재시간7시인데 시계를 설치하는 시간은12시다 코드를 끼우면 시계바늘이 혼자 춤을추며 7시에 머뭅니다 원격조정???그런거지요 사람손으로 바늘을 움직이지 않습니다) 벌써20년됐습니다

  20. kkk 2007.09.15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찌보면 건전지로 작동하는 시계일수도 있대~ ㅋㅋㅋ
    그리고 맥주마시는 지하철 광고글 보고 들어왔는데 지하철에서 맥주마시는 사진은 커녕 관련글 딱 한줄밖에

  21. ㅋㅋㅋ 2007.09.15 1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놔 뭔 ㅄ이 이리 많아 ㅋㅋㅋ..
    독일인은 격이 다른 민족이라니 뭐 저런 ㅄ까지 다 나타나 ㅋㅋㅋ..

    일본 철도 타보기나 하고 찌질대나 몰라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