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ple이 Verizon iPhone 발표 하루 뒤인 12일 iOS SDK 4.3 beta를 발표했다. 현재 최신 iOS 버전은 4.2.1이며, 다음달부터 판매될 Verizon CDMA iPhone 4의 경우 iOS 4.2.5가 탑재된다.


특히 이날 공개된 iOS SDK 4.3에는 Verizon iPhone 4에서 선보인 Wi-Fi Hotspot 기능이 추가되었다고 한다. 그 외에도 AirPlay의 App 지원과 iAD 풀스크린 지원, iPad에서의 멀티제스쳐 및 사이드 버튼 기능 선택 등의 업그레이가 지원된다.

AirPlay의 확대지원은 iOS 4.2부터 가능해진 AirPlay의 외부 스트리밍 기능을 원래 빌트인되었던 Apple App뿐만 아니라 개발에 의한 App과 웹사이트에서도 외부 스트리밍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따라서 다양한 비디오 스트리밍 기능을 AirPlay를 통해 Apple TV와 같은 기기로 외부 스트리밍이 가능해진다.

멀티제스쳐 지원은 iPad에서 돗보이는 기능이다. 네 손가락 혹은 다섯 손가락을 이용하여 멀티터치를 하면 멀티태스킹바 호출과 App 전환 등이 홈버튼을 사용하지 않고 가능해진다. 화면 위로 쓸어 내리거나 쓸어 올리면 멀티태스킹바 호출과 감추기가 가능하고 좌우로 쓸면 App 사이의 전환이 가능해진다.

iPad의 우측 상단 볼륨키 위의 버튼 활용 선택 기능도 생긴다. 초기엔 화면 고정(Orientation lock) 기능으로 출발했다가 음소거(Mute) 기능으로 바뀌었는데, iOS 4.3부터는 lock과 mute 기능을 선택할 수 있게 되었다. 작은 변화이지만 사용성은 좋아졌다.

iAD의 풀스크린 지원도 작은 변화지만 광고주를 확대하는 데는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iPad에서의 9.7인치 전면 스크린 iAD 광고는 효과가 좋을 것으로 보인다. 그 외에도 이번 SDK에는 소소한 변화들이 포함되어 있다.

Wi-Fi Hotspot 설정 화면(출처:Engadget)


그래도 iOS 유저들이 가장 많은 관심을 보이는 부분은 바로 Wi-Fi Hotsopt 지원인데, iOS 4.3에서는 기본 탑재될 전망이다. 하지만 이동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캐리어(이동통신 사업자)의 정책에 따라 사용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한다.

Verizon Wireless에서 판매할 iPhone 4에는 Wi-Fi Hotspot을 지원할 것이기 때문에 경쟁사인 AT&T 역시 iOS 업그레이드를 통해 Wi-Fi Hotspot 지원을 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국내는 불투명한 상황이다. iPhone을 판매하고 있는 KT는 현재 지원되고 있는 테더링 기능에 대한 입장도 명확하지 않고, Wibro 무선라우터인 에그(Egg) 판매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사안이어서 Wi-Fi Hotspot 기능의 제공여부는 더욱 더 안개속에 있다.

KT는 얼마전 공식입장을 통해 작년까지 제공되었던 iPhone의 테더링 서비스를 올해 별도 언급이 있을 때까지 임시적으로 서비스를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즉, 언제든 테더링 서비스에 대한 제한이 가능하며, 대책이 준비되는 대로 새로운 정책이 나올 가능성이 있다.

Android 진영이 2.2 Froyo 버전부터 Mobile AP(Wi-Fi Hotspot) 기능을 제공하는 것과 달리 iPhone은 테더링만 제공하고 있었다. 그러나 테더링의 경우 노트북이나 PC같은 기기 동시 1대 연결만 제공하고 다른 기기들은 연결이 불가능하다는 단점이 있다. 이에 반해 Mobile AP 기능은 Wi-Fi 연결이 가능한 기기를 최대 3~8대까지 연결하여 인터넷 접속이 가능하기 때문에 인기가 높다.

최근 iPad, Galaxy Tab 등 Tablet 컴퓨터가 속속 보급되면서 Mobile AP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 상태다. 3G를 지원하는 기기들은 요금제 가입부담이 있기 때문에 Wi-Fi 버전 구입도 늘고 있다.

그러나 Wi-Fi 연결이 미치지 않는 곳에서 사용이 제한되기 때문에 Mobile AP 혹은 Wi-Fi Hotspot 기능이 필요했다. 이런 수요에 맞는 상품이 바로 Wibro to Wi-Fi의 모바일 무선라우터다. KT의 Egg와 SKT의 Bridge가 대표적인데, 최근엔 3G to Wi-Fi 제품도 출시되고 있다.

이미 SKT를 통해 판매되는 Galaxy S 등에서 Mobile AP를 제공하고 있기 때문에 KT 역시 iPhone을 통한 Wi-Fi Hotspot 기능에 대해 긍정적으로 검토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Wi-Fi Hotspot 기능을 통하여 테더링에 대한 제한 조건을 내세울 수도 있을 것이다.

국내 iPhone 사용자들의 경우 테더링보다는 Wi-Fi Hotspot 기능을 통해 노트북이나 넷북 연결 외에도 Tablet이나 모바일 기기 연결이 가능한 서비스를 더 선호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앞서 언급도 했지만 Egg와 같은 Wibro 무선 라우터 서비스에 대한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고, 테더링 정책의 변경 가능성과 무제한 요금제 등과 맞물려 Wi-Fi Hotspot 시행 결정은 어려움이 따를 것으로 보인다.

iOS 4.3 정식 버전은 안정화 기간을 거쳐 1분기 내에 배포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로서는 iPad 2세대 제품의 출시와 함께 정식 배포될 가능성이 가장 높아 보인다.
Posted by 킬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illowlyou.tistory.com BlogIcon 유선준 / 버드나무소년 2011.01.13 1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슨 이유에서인지 아이폰과 아이패드 간의 블루투스 테더링이 막혀 있다고 들었어요. 굉장히 의아해했지만, 그저 무슨 이유가 있겠거니 하고 넘어갔었죠. 근데, 이제 상관없게 되는 거군요.

    • Favicon of http://cusee.net BlogIcon 킬크 2011.01.13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iPhone과 iPad 사이의 테더링은 Apple에서 공식적으로 막아놨습니다. Steve Jobs가 이메일을 통해 지원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밝히기도 했죠.

  2. Favicon of http://me2day.net/mobetter BlogIcon 염산맛황산 2011.01.13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iPhone과 iPad의 테더링을 막은것이 아니라 iOS에서 블루투스나 USB를 이용한 인터넷 연결을 지원하지 않는 것 뿐이죠...와이파이 핫스팟이 지원되면 아이패드와 아이폰간의 테더링도 문제없이 될 겁니다.

    • Favicon of http://cusee.net BlogIcon 킬크 2011.01.13 1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iOS 기기 사이의 블루투스 연결 혹은 USB 연결을 통한 인터넷 접속은 테더링의 범주에 들어가는 것입니다. 결국 이 두 기기 사이의 테더링을 막아 놓은 것입니다. 다음 기사를 참고하세요. http://mashable.com/2010/03/06/iphone-ipad-tethering/ 그리고 iPhone의 Wi-Fi Hotspot지원을 통한 iPad의 인터넷 접속은 테더링(Tethering)이 아니라 Mobile Wi-Fi Hotspot Connection이라고 부릅니다.

  3. Favicon of http://blog.raystyle.net BlogIcon Ray 2011.01.13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버라이즌용에 모바일 핫스팟을 지원한다고 하더니, 이젠 공식적으로 업데이트에포함되었네요

  4. Favicon of http://me2day.net/mobetter BlogIcon 염산맛황산 2011.01.13 16: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킬크 // 테더링은 인터넷이 되는 기기로 인터넷이 되지 않는 기기의 인터넷을 사용할수 있게 하는 기술의 범용적이고 공통화된 용어 입니다. 핫스팟 이라는 용어는 원래는 안드로이드에서 지원하는 와이파이 테더링기술의 이름일 뿐이죠.
    결과론적으로는 아이폰과 아이패드간의 테더링이막혀있는것 이지만 iOS에서 블루투스를 통한 인터넷 접속이 되지 않기 때문에 되지 않는 것이지 아이폰과 아이패드의 테더링을 막기위해서 블루투스 인터넷 접속기능을 넣지 않은것은 아니라는 의미 입니다. 바꿔말하면 iOS는 블루투스 인터넷공유를 허용하지 않는 장비와의 테더링을 막은것 이지 아이패드와의 테더링을 막은것이 아닙니다. 선후관계를 뒤바꾸어 이해하신것 같네요.

    • Favicon of http://cusee.net BlogIcon 킬크 2011.01.13 18: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기술용어로서의 Tethering이란 컴퓨터가 휴대폰을 모뎀으로 사용하여 인터넷을 연결하는 것을 말합니다.(위키 : http://en.wikipedia.org/wiki/Tethering) 가정용 무선공유기(Router)에 노트북을 Wi-Fi로 연결한다고 그걸 테더링한다고 하지 않죠. 혹시 그렇게 연결된 것을 테더링이라고 부르나요? 그건 제가 처음 듣는 이야기 같습니다만... 그리고 Hotspot은 안드로이드에서 지원하는 기술명이 아니고, 일반적으로 무선 Wi-Fi를 통한 인터넷 접속지역 혹은 기술을 통틀어 부르는 용어죠.

      iPad Wi-Fi 제품을 가진 사용자가 iPhone이 무선모뎀이 되는 형태의 인터넷연결(테더링)을 왜 Apple에서 지원해주지 않느냐고 Steve Jobs에게 이메일로 물었고, Jobs가 'No'라는 한 단어로 답변을 해줘서 화제가 되었죠. 위 댓글 링크보시면 되고요, 따라서 iOS에서 테더링을 지원하지 않는 이유는 (지원 가능하도록 개발할 수는 있지만) 내부적인 정책 문제라는 것을 밝힌 겁니다. 따라서 iPad Wi-Fi 버전의 iPhone 테더링 불가는 iPad 3G 버전이 있기 때문에 판매 문제나 이통사의 입장을 고려하여 테더링을 '일부러' 막은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iPhone에서 Personal Hotspot(Wi-Fi Hotspot, Mobile AP)이 지원되면 굳이 테더링을 지원할 필요가 없어집니다. 1:1 연결을 의미하는 Tethering이 아닌 1:多의 무선 연결의 공유를 제공하기 때문에 더 폭넓은 서비스가 되기 때문입니다. 테더링을 없앨지 말지는 Apple의 결정에 따르겠죠.

      저와 귀하가 의견을 달리하는 핵심이 무엇인가요? iPhone과 iPad사이의 테더링(iPhone이 1개의 기기에 블루투스나 기타 방법으로 인터넷을 제공하는) 기능은 개발 가능하나 제공하지 않은 것이라는 것이 제 주장이고, 귀하의 주장에서 'iOS에서 블루투스를 통한 인터넷 접속이 되지 않기 때문에 되지 않는 것이지 아이폰과 아이패드의 테더링을 막기위해서 블루투스 인터넷 접속기능을 넣지 않은것은 아니라는 의미 입니다'라는 말이 잘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만, 'iOS가 Windows처럼 블루투스를 통한 인터넷접속(모뎀이 아닌 연결 기기)을 허용하지 않기 때문이다 그래서 연결이 안되는 것이다, 테더링을 막은 것이 아니다'라는 주장으로 보입니다. 맞나요?

      혹 이 댓글을 읽는 분들은 어떻게 보십니까? 테더링의 용어정의부터 달라지면 이 이야기는 무의미 합니다. 테더링 접속과 Wi-Fi Hotspot접속은 다른 이야기입니다. iPad의 iPhone으로의 테더링금지는 Apple이 일부러 막아 놓은 것이라는 것이 제 생각이고 주장입니다.

  5. Favicon of http://wafe.kr BlogIcon wafe 2011.01.18 1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wi-fi 핫스팟 기능이 들어오더라도, 기존의 테더링과 동일한 관점에서 iPad 가 iPhone 을 통해서 인터넷을 쓰는 기능은 막아버릴 수도 있겠다는 비관적인 생각도 듭니다. 역시 모든 것은 잡스가 시장을 어떻게 판단하느냐에 달려있겠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