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제

일상 이야기 2006.09.01 23:35

블로그에서 인격을 찾으면 곤란하다.
블로그가 저널리즘처럼 책임을 요구한다면 그건 블로그가 아니다.
만일 그가 저널리스트라면 조금 다를지 모르겠지만, 저널리스트가 아닌 개인으로서 블로깅을 한다면 그것까지 저널리즘을 적용하는 것은 맞지 않다.

개인 블로그에 책임을 논하는 건 옳지 않다.
그가 외부에 피드를 공급하는 것도 아니고, 단지 유명하다는 것때문에 책임과 자질을 운운한다면 그건 어불성설이다.

블로그는 편리한 도구이다. 보기 싫으면 찾지 않으면 되고,
동의하기 싫으면 동의하지 않으면 된다.
동의하지 않는다는 표현을 하는 것도 좋겠지만,
넌 그렇게 살지 말라고 강요할 필요 까지는 없다.

블로그가 무조건 대화가 되어야할 필요가 없다.
질문에 답을 해야하는 필요충분조건이 아니다.

자신을 되돌아 보라.
우리는 비판에 아주 인색하며, 칭찬에 대단히 후하다.

글이나 말이 얼마나 사람의 생각을 표현할 수 있을거 같은가?

그래서 글을 조심해서 쓸 필요는 있겠지만, 또 그 글을 얼마나 이해할 수 있을지는 아무도 모른다. 글쓴이의 의도를 다 파악할 수 있는 의도를 가진 사람이 몇이나 될지 궁금하다.

버스뒷자리에 앉은 여고생들이 '졸라'라는 말을 들을때마다 난 놀라지만, 그녀들이 그 뜻의 의미와 강도를 나와 달리하고 있다는 사실에 안도를 할 뿐이다. 그녀들에겐 '졸라'가 '정말, 아주'라는 평범한 뜻이기 때문이다.

'썅'이라는 말이 자신에게 대한 독백이라면, 그걸 남에게 설명해야할 아무런 이유가 없는 것이다.

블로그는 '그'가 하는 말이다. 그 이상으로 받아들이겠다면 취사선택은 읽는 사람의 몫이지, 글쓴이의 몫은 아니다.

Posted by 까칠한 킬크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homo-sapiens-sapiens.net BlogIcon 이런 2006.09.02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블로거가 책임을 질필요가 없나요. 어떠한 형태의 유명세라도 책임을 동반합니다. 유명세는 권력이나 다름없으니까요. 연예인이 저널리스트가 아닐지라도 자신의 유명세와 행동에 책임을 져야하는것과 마찬가지이지요. 독백이라면 비공개로 써야죠. 그글은 이미 독백이 아닙니다. 어떠한 행동을 하면서 그에 대한 책임지려하지 않는 것은 어린애같은 발상입니다.
    다시 생각해보세요. 정말 개인 블로그에 책임을 논하는건 옳지 않을까요? 정말? 무슨글을 써도?
    사람은 칭찬에 후하고 비판에 인색합니다. 하지만 마찬가지로 자신뿐만 아닌, 자신이 속한 그룹(친구나 지인) 대한 비판에는 무척인색하고 칭찬에는 무척후하다는 사실도 알아야 할겁니다.

  2. Favicon of http://blog.homo-sapiens-sapiens.net BlogIcon 이런 2006.09.02 0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허 '썅'이란 단어가 정말 김중태님을 향한게 아닌가요? 의도한것은 본인만이 알겟지만 저라면 충분히 싸움을 거는 걸로 해석할 걸로 보이네요. '썅'이란 단어는 독백이라고 볼수도 있지만 김중태님을 향한거도 됩니다. 토론중에 '썅'이라는 단어을 내뱉고 '독백이야' 라면하면 만사ok되나요? 글에서의 말투부터가 시비조였고 뒤의 '썅'이란 태그까지 붙였으니 이건 싸움을 건거나 다름없읍니다. 그리고 김중태님의 글이 어째서 '저 따위로 잘못이해하고 있다'라는 분위기였습니까? 김중태님은 오류라고 생각하는 부분을 지적했고 블루문님은 그에대해 감정적으로 받아들인거죠.

  3. Favicon of https://cusee.net BlogIcon 까칠한 킬크 2006.09.02 0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쓴 글 댓글을 지웠습니다. '이런'님 보세요.
    두 분의 논쟁을 제가 논의할 필요가 없다는 생각에 제 댓글을 철회 합니다. 그 분들 각자의 생각과 논의이고 제가 그 분들의 뜻을 대신할 아무런 자격도 없다는 것을 방금 생각했습니다.
    더이상의 논쟁을 하고 싶지 않습니다. 방금 쓴 댓글에 대한 질문은 제게 묻지 마십시오. 사람의 말을 그 사람이 아닌 이상 쉽게 판단하는 것도 이해가 어렵습니다. 독백이라고 생각하라고 또는 아니라고 제가 말할 자격이 없습니다. '말투, 시비조, 싸움, 오류, 감정' 다만 이런 단어 사용으로 쉽게 판단하시지 않았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