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구글이 라디오 광고업체 dMarc Brodadcasting을 인수하면서 라디오 광고시장에 대한 닷컴의 관심을 증폭시켰다. 그런데 온라인 경매업체인 eBay가 어제 6일(수요일)부터 라디오 광고시간 경매를 시작한다고 선언했다.

이번 라디오 광고 경매는 전문 라디오광고 판매업체인 Bid4Spots와의 제휴를 통해 가능하게 되었다.

약 2,300개의 라디오 방송국의 광고시간을 경매하는 Media Marketplace를 열고 서비스를 개시했다. 기존 라디오 및 인터넷 라디오의 일부 광고시간을 온라인을 통해 판매하게 되었다.

그러나, 광고 경매는 광고주가 시간대를 정하는 형식이 아닌, 광고가 판매되지 않은 짜투리 시간의 조각광고에 한정되어 판매될 것이라고 한다.

구글과 야후, MS에 이어 eBay까지 온라인 오프라인 광고시장에 뛰어들었다. 개인화와 더불어 맞춤 타겟광고시장이 점점 커지고 있으며,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연계는 광고시장의 새로운 형태로 자리잡을 전망이다.

eBay는 라디오광고 경매뿐만 아니라, 케이블 TV 광고 경매사업도 진행 중이다.

Posted by 까칠한 킬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