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07/22 - [기술 & 트렌드] - MP3플레이어를 통해 짚어본 한국 IT의 갈 길 - 'MP3플레이어 전쟁' 서기선 지음

일전에 우리나라의 MP3P 역사를 기록한 책을 소개한 적이 있다.

이 책의 저자인 前 전자신문 서기선 기자는 MP3P의 종주국인 우리나라에 MP3P에 대한 제대로 된 기록과 세계시장의 변화, 그리고 MP3P의 흥망성쇄와 우리업체의 몰락 및 생존의 과정을 진심어린 애정과 관심으로 고찰하여 우리나라 MP3P의 역사와 갈 길을 잘 정리한 책을 출간했다.

저자는 블로거인 나와 MP3P에 대한 의견과 정보를 나누었던 내용마저도 책에 남겨주어서 개인적으로는 애착이 가는 책이기도 하다.

오늘날 Apple의 iPod이 있기 전에 우리나라의 MP3P가 있었다는 것을 일부의 사람들만 알고 있으며 점점 잊혀져 간다는 사실, 아무도 우리의 MP3P의 역사와 기록에 대해 관심이 없다는 것이 못내 서운했다는 저자는 우리나라 MP3P 산업의 개화와 얽힌 이야기들을 흥미진진하게 기술하였다.

그리고 서서히 몰락해가는 우리의 MP3P 산업의 여정을 그리면서 이 틈을 노리고 뛰어든 Apple iPod의 등장과 MP3P 산업의 주도권을 서서히 넘기게 된 과정과 부활의 몸짓을 펴는 우리 업체들의 동향 등을 흥미롭게 분석하고 있는 의미있는 책이다.

이 책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정한 2008 우수 교양도서 기술과학 부문에 선정되었다. 이 분야에는 모두 13종의 도서가 선정되었는데, 그 중 하나를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다. (13종 도서 안에는 유명 블로거인 '
그만'님의 '미디어 2.0 - 미디어플랫폼의 진화'도 같은 목록에 들어있다. 그만님도 축하드립니다.)

2008년 문화체육관광부 우수 교양도서 선정결과 공고

모두 12개 분야에서 3,592종을 대상으로 4단계나 거쳐 꼼꼼하게 뽑은 책들 중 하나여서 의의가 더욱 크다고 볼 수 있다. 그만큼 이 책의 가치를 인정했다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전에도 이 책에 대해 의견을 냈지만, 이 책은 단순 MP3P의 역사기록에 그치지 않고, 우리나라 MP3P의 몰락의 과정과 Apple의 부활에 혁혁한 공을 세운 iPod의 성장과정을 보면서 배울 수 있는 교훈을 전하는 책이다.
 
우수교양도서에 선정된 책들은 책마다 400만원씩 구입비용을 들여 공공도서관이나 마을문고 등에 보급된다고 한다. 좀 더 많은 사람들이 읽을 수 있게 보급될 예정이다.

다시 한번 서기선 작가님에게 축하의 말씀을 전한다.

마치 내가 상을 탄 것처럼 기분이 좋다. :)

YES24 : MP3플레이어 전쟁 : 대한민국 특산품

 
Posted by 까칠한 킬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vagabond.tistory.com BlogIcon 배가본드 2008.11.18 2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mp3다운로드 및 공유는 불법으로 규정해놓고, mp3p 관련 도서를 우수 교양도서로 선정했다니.. 어쩐지 앞 뒤가 맞지않아 보이네요..
    책은 저도 읽어보고 싶어집니다. 예전엔 아이리버 팬이었는데 ^^;

  2. Favicon of http://www.ringblog.net BlogIcon 그만 2008.11.19 0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꽤 오랫동안 준비돼오던 책이었죠. 성공사례만을 좋아하는 우리나라 출판 현실에서 실패 사례를 쓰려고 했던 시도가 번번히 막히곤 했는데 아이팟의 성공사례가 좀더 부각되면서 다행히 출간에 성공했네요. 양서는 많은 거절 속에서 나온다죠. ^^ 어쨌든 서기선 선배님께 축하드리고 킬크님의 제 책 소개도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cusee.net BlogIcon 까칠한 킬크 2008.11.19 0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책이 언제쯤 완성될 수 있을까 싶었는데, 결국 완성했죠. 그만님의 책도 꼭 사봐야 할텐데... 죄송합니다.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 :)

  3. 서기선 2008.11.19 09: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합니다. 킬크님.

    기자로 살다가 책을 쓰는 것이 참 어려웠습니다. 주로 이메일로 연락했습니다. 킬크(박병근 차장)님 블로그가 큰 힘이 됐습니다. 내용도 충실합니다.

    오프라인 모임을 하면 연락주세요. 책을 몇권 보내드리겠습니다.

    그만님. 감사합니다.
    축하합니다.

  4. 전광진 2009.01.29 16: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MP3의 몰락을 지난 10여년동안 지켜보며 많은 생각에 빠지더군요
    그런차에 이책을 보게 되었습니다.
    저는 mp3P를 아주 오래전에 갖고 싶어 했었습니다. 그리고 저 또한 MP3가 PC가 아닌 호주머니에 넣고 다니고 싶었던적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그런 생각을 했조 PC를 작게 만들수 없을까 하고 말이죠
    MP3만 될수 있도록 그런데 어느날 MP3를 포터블로 만들었다는 사살을 알고 사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너무 비싸서 ...ㅎㅎ
    그리고 몇년을 지나서 큰맘먹고 MP3를 샀죠
    저는 오리지날을 좋아했기 때문에 MPMAN을 구매 했습니다.
    그리고 얼마후에 아이리버라는 제품이 나오더니 디자인과 성능에 있어서 제 MP3를 능가 하더군요 저는 MpMan에서는 안나오나 하고 기다리던중 MpMan이 아이리버에 넝어간다는 소식과 Mp3P 기술의 라이센스를 공개 한다는 누구나 기냥 사용 할수 있다는 기사를 보고 놀라 자빠졌죠 MP3P는 대박을 낼것이라고 황정하씨가 대박날거라고 생각하고 부러워 했는데 이제 끝이구나 하고 느꼈죠 그리고 얼마후 아이리버는 MP3P의 라이센스를 미국기업에 넘겼다는 소식을 듣고 왜 우리 대한민국에서는 그 라이센스 하나 사줄 기업이 없다는 것인지
    씁쓸하더군요
    퀄컴처럼 대박날수도 있었는데 아이리버가 미워지더군요
    얼마전 제 딸아이가 Mp3사달라고 해서 매장에 갔는데 Ipod사달라고 하더군요 저는 비싸다는 핑게로 아이리버 사 주었지만 어쨌든 저로서는 아이이러도 애플도 밉더군요 지키지도 못하는 우리의 기술 ...
    그래도 MP3P의 종주국은 한국이라고 황정하라고 외치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