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 발표될 일본 Nintendo의 2009년 회계결산 결과가 나왔다. 3월 31일로 마감된 Nintendo의 2009년 회계결산 결과, 이익 2,290억 엔(약 24억 달러)로 집계되었으며, 6년만에 처음으로 회계결산 이익이 감소했다. 2008년 순이익은 2,790억 엔이었다.

이런 실적 부진은 작년초부터 계속 예상되었다. 가장 큰 원인은 대표 제품인 Wii의 판매부진에 있다. 2006년 발표되어 2008년까지 연평균 50%가 넘던 성장세를 보이던 Wii의 인기가 작년부터 식었기 때문이다. 실제 2년만에 미국 비디오 콘솔 게임기 시장에서 9월 한달동안 1위 자리를 잠시 Sony PSP3에게 내주기도 했다.[각주:1]

NPD 집계 Wii 판매량 변화추이


작년말 홀리데이 시즌에는 250 달러하던 Wii 가격도 200 달러로 낮추어 판매했다. 덕분에 판매량은 조금 늘었지만 이익은 줄어들었다. 여기에 엔화강세까지 겹쳐 많이 팔아도 이익은 계속 떨어졌다.

Wii의 전반적인 판매량 저조 원인은 비디오 콘솔게임기 시장 자체의 불황에도 있지만, 그간 경쟁사에 비해 새로운 게임을 많이 내놓지 못한 점도 하나의 원인으로 거론 되고 있다. 특히 우리나라의 경우는 언어 지원 문제로 더욱 심하다.

경쟁사인 Microsoft와 Sony도 Nintendo처럼 모션 인식 게임 컨트롤 방식의 게임기를 내놓을 예정이어서 Nintendo의 입지는 더욱 약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한동안 Wii의 인기 비결은 가족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게임과 모션 인식 컨트롤 방식의 게임기가 큰 역할을 했었다.

Sony는 작년부터 모션 인식 컨트롤러 개발에 대한 정보를 조금씩 흘렸고, 올해 열린 GDC 2010(게임 개발자 컨퍼런스 2010)에서는 모션 인식 컨트롤러인 Move를 발표해서 시장의 기대감을 높였다. Move는 모션 컨트롤러와 서브 컨트롤러, 카메라인 Eye로 구성되어 있으며, 올해 가을 이를 지원하는 게임과 함께 시판에 들어갈 것으로 알려졌다.

Microsoft는 Project Natal을 통해 별도의 컨트롤러 없이 게이머의 움직임을 인식하는 모션 인식 방식의 게임기를 내놓을 예정이다. 이미 올해초 CES 2010에서 올 가을 홀리데이 시즌에 제품을 내놓을 것이라고 공식 발표한 바 있다. Natal은 다음달 15일 E3 2010에서 윤곽이 드러날 것으로 알려져 있다.

두 경쟁사의 모션 인식 컨트롤러의 공개는 Nintendo에게는 큰 위협이 될 수 있다. Wii의 장점이 많이 퇴색되기 때문인데, 발매 게임의 수량에서도 떨어지고 게임기 자체의 기능도 떨어진다면 Wii는 위기를 맞을 수 밖에 없다.

이런 위기 상황을 탈출하기 위해 Nintendo가 내놓은 것이 바로 3D 게임기능인데, Sony와 Microsoft의 3D 게임과 달리 별도의 안경이 필요없을 것이라고 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기능은 새로운 Nintendo DS 형태의 제품에 구현될 것으로 알려졌다.

Nintendo 3DS라고 명명된 이 게임기는 하위호환성을 보장하여 DS와 DSi 게임과도 호환될 예정이라고 한다. 3D 구현 방식이 LCD에 Parallax barrier라는 기술을 가지고 구현하는 방식인데, 눈의 시각차를 이용하여 입체감을 주는 방식이다. 하지만 화면을 보는 위치에 따라 3D 효과가 떨어지는 단점이 있다.

Nintendo DS 시리즈의 포터블 게임기는 Sony, Microsoft뿐만 아니라 Apple의 iPhone과 iPod Touch, iPad 등의 기기와도 경쟁하고 있다. Nintendo 3DS는 다음달 열릴 E3 쇼를 통해 공개될 것이라고 밝혔다. 제품 공개후 반응에 따라 Nintendo의 올해 운명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 참고 :
2010/01/30 -  Nintendo에게 Apple iPad는 아무 것도 아닐까?
2010/03/23 - 미국 게임기 시장에서 무시못할 위상을 가진 iPhone OS 기기들

Black Wii Package


5월 9일부터는 Wii의 새로운 프로모션이 시작된다. 일본과 호주 등에서만 판매하던 Black Wii에 새로이 발매된 Wii Sports Resort 게임, 좀 더 발전된 리모트 컨트롤러인 MotionPlus를 포함한 패키지 판매에 돌입한다.

가격은 여전히 200 달러에 구입이 가능하다. 색상은 소비자가 원할 경우 흰색도 선택 가능하다고 한다. Wii 판매부진 만회하기 위해 Wii Sports Resort와 새로운 MotionPlus 콘트롤러에 기대하는 것 같다.


지난 6년간 계속 승승장구하던 Nintendo의 이익이 처음으로 떨어졌다. 세계 경기가 회복세를 보이는 가운데 나온 결과여서 Nintendo의 앞날을 어둡게 하고 있다.

특히 Wii와 DS로 버티던 상황에 변화가 불가피해진 상황에서 경쟁사에 비해 우월한 장점으로 여겨지던 Wii의 모션 인식 콘트롤러 기술이 경쟁사들의 신제품으로 인해 입지가 약해졌고, 대신 포터블 게임기인 DS의 3D 기술을 통해 돌파구를 찾고 있는데 쉽지않아 보인다. 

가격경쟁을 하지않겠다던 입장을 버리고 Wii 가격을 50 달러 내리는 등 뒤늦게 시장을 쫓아가는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예전의 명성을 그대로 이어가기엔 부족해 보인다.

다음달 LA에서 열릴 E3 2010 쇼에서 제품을 제대로 인정받지 못한다면 올해 Nintendo는 상당히 위험한 상황으로 몰릴 수 있다.   

  1. NPD에 따르면 2009년 9월 월판매량에서 PSP3 491,800대, Wii 462,800대로 집계되었다. [본문으로]
Posted by 까칠한 킬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5.05 1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cusee.net BlogIcon 까칠한 킬크 2010.05.05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제가 잘못 알고 있었군요. 9월 한달만 PSP3가 앞섰군요. 계속 감소세가 지속되다가 작년 가을부터 50 달러 할인 시점부터 조금 올라갔군요.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joogunking.tistory.com/ BlogIcon joogunking 2010.05.05 1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WII와 닌텐도DS, 하드웨어는 많이 팔렸지만 닌텐도 이외의 제작사에서 발매되는 게임은 판매량이 처참한 수준이었죠. PS3와 Xbox360에서도 대작 게임들이 많이 나오고 있구요. 빨리 차기 기종을 발표해야할 것 같습니다.

  3. Neon 2010.05.07 09: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마 DS의 두 화면을 각각 매직아이로 보면 3D 효과가 나타나는 것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