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 서울통신기술의 디지털도어록인 이지온 샤크를 직접 설치하였고, 이제 일주일의 시간이 흘렀다. 이지온 샤크를 설치하기 전에 다른 회사의 제품을 사용하고 있었기 때문에 샤크의 특징을 금방 알 수 있었다.

2010/06/19 - [이지온 SHS-2320 샤크] 디지털도어록을 직접 설치해 보다

실외측 장치 모습

실내측 장치 모습



설치 후 입구에서 본 샤크의 실외측과 실내측 장치 모습이다. 본체의 색상은 검은색으로 어떤 색상의 문에나 잘 어울리고 오랫동안 사용해도 질리지 않는다. 실내측 장치는 은회색의 커버로 덮혀 있다. 커버를 벗기면 배터리 수납부와 장치 설정 버튼들이 있다.


그림은서울통신기술 홈페이지에 나와 있는 제품 주요 부분 설명이다. 실외측 장치는 자가진단 아이콘 및 비밀번호표시의 별표를 나타나는 표시부와 숫자 및 방범설정을 위한 번호패드, 카드 인식부, 외부 전원 접촉부로 구분이 된다.

실내측 장치는 열림/닫힘버튼과 수동 개폐 장치을 중심으로 잠금쇠인 '이중 Claw Bolt(클로 볼트)'가 수납 혹은 돌출되어 잠금 기능을 하게 된다.


문을 잠근 상태에서는 실외측 장치에는 아무런 표시도 나타나지 않는다. 참고로 아래의 'SAMSUNG'이라는 글자는 서울통신기술이 삼성전자 관계사(삼성잔자에서 분사)이기 때문에 사용하는 것이다.

문을 열기 위한 순서는 우선 고광택으로 처리된 중앙부분 아무 곳이나 터치를 해야 한다. 처음 제품을 사용할 때 터치가 익숙치 않았다. 문을 열기 위해서는 무조건 터치패드 부위를 눌러 샤크를 깨워야 한다. 즉, 아래 사진처럼 숫자가 뜨도록 해야만 도어록을 열 수 있다.


위 사진처럼 문을 열기위해 터치를 하게 되면 10자리의 숫자 키패드와 별표와 방범기능 표시등이 나타나고 그 아래 카드 표시부에도 'CARD'라는 글자가 선명하게 나타난다. 번호입력이나 키태그, 등록된 카드 등으로 문을 열 수 있다.


비밀번호로 입력할 경우 상단 자가진단 아이콘 표시부에는 비밀번호 자리수만큼 별표(*)가 찍히게 된다. 정상적으로 입력이 되면 중앙에 웃는 얼굴 모양의 아이콘이 뜨고 잠금이 해제된다.


자가진단 아이콘 표시부는 다음 6개의 이미지 표시가 가능한데, 건전치 교체 시기 알림, 출입인증 및 설정 실패, 침입/화재/방범이상 상황 발생, 이중잠금 기능 설정, 출입인증 및 설정 성공, 비밀번호 자리수 별표 표시 등이 나타난다. 직관적인 아이콘을 사용해서 어떤 상황인지 금방 인지할 수 있게 되어 있다.

실내측 장치의 커버를 벗긴 내부모습


실내 장치의 커버를 벗긴 모습이다. 커버는 왼쪽에 위치한 버튼을 누르면 쉽게 탈거가 가능하다. AA 사이즈 배터리는 4개가 장착된다. 배터리는 통상 하루 10회 정도 사용을 기준으로 10개월 가량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중앙의 상단에는 비밀번호나 태그, 카드 등을 등록할 때 사용하는 등록버튼이 있다. 아래에는  수동/자동 잠금 설정 스위치와 소리 설정 스위치가 묵음과 소리 2단계로 되어 있다. 최저음으로 할 경우 소리가 나지 않는다. 다만 묵음 상태라도 경고음은 난다.

오른쪽에는 열림/닫힘 버튼과 수동 개폐 장치가 있으며, 그 아래로 이중 잠금 레버가 위치해 있다. 잠금으로 설정하면 수동 개폐 장치가 열림으로 움직이더라도 문이 열리지 않는다. 장치의 왼쪽에는 특별히 눈에는 보이지 않지만 안심 센서가 설치되어 있다.

SHS-2320 이지온 샤크의 특징
이지온 샤크의 실내측 및 실외측 장치에 대해 살펴보았다. 지금부터는 샤크의 특징에 대해 알아볼까 한다.

- 이중 Claw Bolt의 튼튼한 잠금장치


샤크라는 이름이 말해주듯 다른 제품에는 없는 특이한 데드볼트(잠금쇠)의 모양이 바로 이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문이 잠기면 데드볼트에서 상하로 갈고리 모양으로 나와서 문을 더 안전하게 잠그게 된다.

문틈을 벌려 침입시도를 할 때 문이 잘 열리지 않게 보안성을 높였다. 문이 잠기면 마치 상어의 등지느러미처럼 펼쳐져서 단단하게 잠긴다.

- 도구 이용한 침입을 차단하는 안심 센서

실내측 장치의 수동 개폐 장치 왼쪽에는 안심 센서라고 표시된 부분이 있다. 적외선으로 열림/담힘 버튼을 누르는 것이 사람인지 도구인지를 구분한다. 따라서 실외에서 도구를 이용하여 열림 버튼을 누르면 작동하지 않도록 설계되어 있다.

우유 신문 투입구


우유나 신문을 투입하는 구멍을 통해 도구를 넣어 문을 여는 침입 수법이 사용될 때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다. 실내측 장치의 센서를 통해 사람 정도 크기의 물체가 감지되지 않으면 열림 버튼이 동작하지 않는다.

안심센서 기능은 간단한 설정으로 사용 여부를 결정할 수 있는데, 키 작은 어린 아이를 둔 집이라면 키 때문에 안심센서 동작에 의해 문이 열리지 않을 수 있으므로 이 점을 고려하여 운용하면 된다.

온도 센서도 장착되어 있어 실내 화재 발생시에는 자동으로 잠금이 해제되는 기능이 포함되어 있다. 실내 온도가 65도씨 이상 올라가면 비상 상황으로 판단하여 잠금 기능을 자동 해제한다. 화재로 인하여 도어록 기능이 잠긴 상태에서 작동을 멈추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기능이다. 

- 신용카드, USIM, 교통카드도 열쇠로 사용할 수 있다 (이중 출입인증 기능)

제품에 포함된 2개의 키태그 외에도 RFID 기능을 가진 신용카드(교통카드 기능 내장된 신용카드)와 휴대폰 USIM, 교통카드 등도 키태그처럼 문을 여는 열쇠로 사용이 가능하다. 비밀번호를 누르지 않고 등록된 휴대폰이나 카드가 든 지갑을 갖다 대어도 문이 열린다. 최대 20개까지 등록 가능하다.

보안을 위해 비밀번호와 여러 종류의 카드(USIM, 교통카드, 키태그)는 한번에 등록이 가능하다. 추가 등록을 위해서는 모든 사용 키를 다시 등록해야 하는 것이다. 이런 기능은 만일 방문객이 임의로 자신의 카드를 등록하는 것을 막기 위한 대책이다.

각종 카드는 비밀번호와 함께 동시에 사용해야만 문이 열리는 이중 출입인증 기능도 사용할 수도 있다. 비밀번호만으로도 불안하다면 이중 보안기능 설정을 하면 안심할 수 있다.

- 자가진단 아이콘으로 디지털도어록의 상태를 한눈에 파악

샤크 상단부의 자가진단 아이콘은 현재 디지털도어록의 상태를 그대로 나타낸다. 배터리 교환 시기가 되었는지, 이중 잠금 설정 여부를 알려주고, 방범 이상 상황 표시, 비밀번호 자리수 표시 등을 나타내주기 때문에 편리하다. 이에 비해 대부분의 제품은 소리로만 이상 정보를 알려준다.

- 9V 배터리를 통한 비상전원 공급 기능

배터리 교환시기를 놓쳐 아예 동작이 되지 않는 경우, 9V 배터리(사각 배터리)와 외부 단자를 통해 비상 동작을 시킬 수 있다.



자주 사용하는 기능은 아니지만, 이 기능은 소비자가 부딪힐 만일의 비상 상황을 세심하게 배려했다는 것을 느낄 수 있다.

배터리 교환시기를 아이콘으로 나타내 주지만 무심코 이를 지나쳤다가 완전히 방전되거나 동작전압 이하로 떨어지게 되면 외부에서 문을 열 방법이 마땅치 않다. 이럴 때를 대비하여 비상시 9V 사각 배터리(6LF22 타입)를 구입하여 사진에서 처럼 접촉한 상태에서 비상동작 시킬 수 있다. 물론 배터리를 접촉하더라도 비밀번호나 등록된 신용카드 정보는 지워지지 않으며 보안설정은 유지되고 있는 상태에 있다.

- 원터치 방범 설정 및 지문흔적 방지 허수 기능

외출시 간단히 방범 설정 버튼을 누르면 방범 상태로 동작한다. 만일 이 상태에서 내부에서 열림 버튼을 누르면 경보음이 발생한다. 외출시 문이 닫기면 키패드의 방범 설정 버튼만 눌러주면 바로 동작한다.

혹시나 모를 지문흔적에 따른 비밀번호 노출을 방지하기 위하여 2자리의 허수 발생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자동으로 발생하는 허수 두자리와 비밀번호를 눌러야만 잠금이 해제되게 만들어 자주 사용하는 번호의 노출을 막을 수 있다.

기본적으로 터치패드이기 때문에 독립 버튼 방식에 비해 지문으로 인한 비밀번호 누출 가능성이 낮다.

깔끔한 디자인과 보안기능이 뛰어난 이지온 샤크
 
이상으로 2회에 걸쳐 서울통신기술의 이지온 샤크 SHS-2320 제품에 대해 알아보았다. 설치 단계부터 브라켓의 도움으로 정교하게 데드볼트와 받이판을 고정시킬 수 있게 만든 것은 정말 마음에 드는 기능이었다. 전문 기사를 통해 설치하지 않더라도 일반인이 쉽게 설치할 수 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주고 싶다. 또한 이중 갈고리(Claw Bolt) 기능과 안심센서, 비상 배터리를 이용한 문열기 기능은 보안과 편의성면에서 제조사의 배려를 느낄 수 있었다.

하지만 번호 패드에 터치를 채용하여 터치의 인식에 따라 동작 모드(번호 점등)로 바뀌는 부분은 터치 감도 조절이 필요해 보인다. 좀 더 빠르게 사람의 터치에 반응했으면 한다.
Posted by 까칠한 킬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