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이버의 50cm급 위성사진으로 본 서울월드컵경기장)

오늘 네이버가 50cm급 항공사진 및 위성사진을 전격적으로 발표했다. 그야말로 전격적이었다. 12월 4일 야후코리아가 서울과 경기 일부 지역의 위성사진 영상을 국내 최초로 60cm급으로 공급한다는 보도가 나온지 한달하고 이틀만이다.

2008/12/04 - [기술 & 트렌드] - 별 감흥 없는 야후코리아의 국내 최초 60cm 해상도 위성지도

다음은 야후코리아 60cm급 위성사진 발표에 곧 자사의 지도서비스가 위성사진이 아닌 항공사진으로 야후코리아보다 나은 50cm급으로 나올 것이라는 것을 발표하며 자신감을 보였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후코리아의 60cm급 위성사진으로 본 서울월드컵경기장)

다음은 국내 포털 중에서는 처음 선보이는 로드뷰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혀서 기대감을 많이 높여 놓은 상태였다. 로드뷰는 구글의 스트리트뷰와 비슷한 서비스로 주요 도로의 실사 사진을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하지만 다음의 지도서비스가 공개도 되기 전에 네이버가 50cm급 위성사진 및 항공사진 공개로 김이 빠져버렸다.

이제 네티즌들은 50cm급 위성/항공사진 서비스를 네이버를 통해 먼저 경험하게 되어버렸으므로 상대적으로 다음의 50cm급 지도서비스에 대한 궁금증이 일부 풀리면서 다음주 있을 다음의 지도서비스에 찬물을 끼얹었다.

직접 비교를 해보면 알겠지만, 60cm급에 비해 50cm급은 훨씬 또렷한 영상을 제공하고 있다. 서울지역은 깔끔한 해상도를 자랑하며 일부 보안을 위한 지역을 제외하고는 보다 선명한 사진을 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청와대 지역은 보안상 낮은 해상도로 제공된다)

구글, 야후코리아, 네이버, 다음 등 포털들이 고해상도의 위성/항공사진 서비스와 지도서비스를 앞다투어 제공하는 이유는 당연히 자사의 비즈니스때문이다.

배너광고나 검색광고로 수익을 올리고 있는 포털이기 때문에 지도를 기반으로 하는 위치기반서비스(LBS)는 차세대 수익원으로 점쳐지기 때문이다.

지도상의 다양한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모바일 기기 기반의 다양한 LBS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는 가장 기본이 바로 위성(항공)사진 지도서비스이기 때문이다.

고해상도 지도서비스는 우선적으로 PC기반의 브라우저에 촛점을 맞추겠지만, 조만간 모바일 버전으로 확대될 것이다. 각종 정보를 입혀 새로운 가치를 가진 지도로 거듭날 것이며, 언제 어디서든 제공 가능한 지도를 기반으로 한 서비스들을 선보일 것이다.

지도 서비스가 정착되면 우선적으로 광고서비스와 검색서비스가 접목될 것이다. 사용자의 관심지역(Point of Interest)을 중심으로 상업적인 광고 및 검색이 제공될 것이며, 실시간 이벤트나 각종 매쉬업 서비스들이 제공될 것이다.

Google이나 하물며 휴대폰 제조사인 Nokia가 지도업체를 인수하는 이유를 곰곰히 생각해보면 IT 업체들이 왜 지도에 관심을 가질 수 밖에 없는지 알 수 있을 것이다.

다음도 다음주면 기다리던 50cm급 항공사진 서비스를 오픈할 것이다. 하지만, 네이버가 선수를 치는 바람에 김이 빠지게 되었다. 어쩌면 네이버의 전격적인 50cm급 위성/항공사진 공개는 다음이 제공하게될 지도 서비스에 대한 조급함에서 비롯되었을 수도 있다.

구글 스트리트뷰가 우리나라에서 제공되지 않음을 안타깝게 여기고 있던 1인으로서 무엇보다 다음의 로드뷰 서비스에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 우선은 수도권과 일부지역을 중심으로 제공되겠지만, 전국적으로 확대하고 꾸준한 업데이트가 이어지기를 희망한다.

다음주면 다음의 서비스까지 가세하면 가히 포털의 지도전쟁이라 불릴만 상황이 벌어질 것이다. 역시 경쟁은 아름답다.

Posted by 까칠한 킬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exsuperstar.net BlogIcon ExSuperstar 2009.01.06 2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 땜에 다음 진짜 불쌍합니다. ㅋ 분명 야심차게 준비했을건데...

  2. Favicon of http://infobox.tistory.com/ BlogIcon 리카르도 2009.01.06 2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의 분발을 기대하며, 공개할때 까지 고대해봅니다.

  3. Favicon of http://metalrcn.tistory.com BlogIcon Metalrcn 2009.01.06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다음의 스트리트뷰를 기대하고 있어요 ^^

  4. Favicon of http://logfile.tistory.com BlogIcon Wyatt 2009.01.07 1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가 선수를 쳐서 다음이 허탈하겠습니다. 발표는 다음이 먼저 했는데...치사한 네이버...

  5. Favicon of http://www.systemplug.com BlogIcon 어설프군YB 2009.01.07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구글하고 제휴 하는게 편하지 않을까요.. ㅎ;;

  6. 아사달 2009.01.07 2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이 조급하게 발표를 먼저 질른 것 같기도 한데요 벌써 해를 넘겻는데 어쩌면 야후지도가 다음의 발표 때문에 김빠진 것 같기도 하고 하지만 스트릿뷰는 기대되네요 네이버는 일등 답진 않네요